2017.12.11 (월)
  • 서울 -4 °C
  • 인천 -4 °C
  • 춘천 -11 °C
  • 강릉 -3 °C
  • 수원 -4 °C
  • 청주 -3 °C
  • 대전 -3 °C
  • 전주 -1 °C
  • 광주 3 °C
  • 대구 1 °C
  • 부산 5 °C
  • 제주 7 °C
라이프

오동통한 제철 굴 배터지게 먹을 수 있는 '보령굴축제'

인사이트Instagram 'kyun_i'


[인사이트] 이소현 기자 = 매년 12월 열리는 보령 '천북굴축제'가 벌써부터 누리꾼들의 기대를 한몸에 받고 있다.


충청남도 보령시 천북면 장은리에 위치한 천북굴단지 일대에서 개최되는 보령 '천북굴축제'는 겨울철 가장 인기 있는 지역 축제 중 하나다.


제철을 맞은 오동통한 굴은 쫄깃하고 탱탱한 식감으로 많은 이들의 발길을 보령으로 돌리게 한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이곳에서는 대야에 한가득 담긴 생굴을 직접 까서 맛볼 수 있다.


'바다의 우유'라고 불리는 굴은 스태미나에 좋아 천연 정력제로 알려져 있다. 또 철분이 많아 빈혈을 자주 느끼는 여성들에게도 좋다.


굴은 100g에 96kcal로 지방이 적고 칼로리도 낮아 다이어트 음식으로도 인기만점이다.


초장에 찍어 먹는 생굴도 맛있지만 '천북굴축제'에서는 굴 칼국수, 굴찜, 굴 파스타, 굴튀김 등 굴로 만든 다양한 메뉴를 만날 수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wnstn1566'


올해 축제 일정은 아직 확정된 바 없지만 매년 12월 중순쯤 열릴 것을 감안하면 곧 축제가 시작될 것으로 보인다.


또 축제가 아니더라도 천북 굴단지에서 언제든지 신선한 굴을 맛볼 수 있으니 제철 맞은 굴을 맛보러 가보는 것은 어떨까.


딸기로 만든 디저트 마음껏 먹을 수 있는 '디저트 축제' 열린다눈과 입을 달콤히 충족시켜줄 딸기 디저트를 즐길 수 있는 '서울 디저트 페어'가 열린다.


이소현 기자 sohyu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