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20 (월)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스토리

군대서 사고로 '두 다리' 잃은 남친 위해 여친이 준비한 '특별한 선물' (영상)

인사이트YouTube '딩고 뮤직'


[인사이트] 황효정 기자 = 장애뿐만 아니라 사회의 편견을 딛고 진정한 사랑을 보여준 한 커플의 이야기가 따뜻한 감동을 전한다.


지난 11일 딩고 뮤직은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남자친구를 위해 깜짝 이벤트를 기획한 어느 여자친구의 사연을 담은 영상 하나를 게재했다.


영상에 등장한 황선혜(31) 씨의 남자친구는 이지훈(31) 씨로, 이 세상 누구보다 선혜 씨를 사랑해주는 다정하고 멋진 남자다.


다만 보통 사람들과 다른 부분이 있다. 두 다리가 없는 신체 장애인이란 점이 그것이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딩고 뮤직'


황선혜 씨의 말에 따르면 건강하게 태어났던 이지훈 씨는 군대에 가서 불의의 사고를 당해 두 다리를 잃었다.


그러나 당당하게 장애를 이겨내고 패럴림픽 아이스하키 선수가 된 남자친구 이지훈 씨였다.


이후 잠시 코치직을 맡았던 황선혜 씨와 만났고, 이지훈 씨와 황선혜 씨는 그렇게 여느 평범한 커플과 다름없이 사랑에 빠졌다.


그러나 사회의 시선은 녹록지 않았다.


어딜 가던지 사람들의 눈길은 이지훈 씨에게 쏠렸다. "다리 병X"이라 손가락질을 당하기도 했다. 황선혜 씨의 주변 사람들도 마찬가지로 우려하며 황선혜 씨를 말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딩고 뮤직'


그게 일상이 돼버린 이지훈 씨는 "나는 괜찮지만, 사람들이 나를 보면 내 곁에 있는 네가 마음이 다칠까 두렵다"고 황선혜 씨와의 관계를 주저하기도 했다.


두 사람은 그렇게 이지훈 씨의 신체적인 장애보다 더욱 어려운 장애물들을 헤쳐내야만 했다. 그리고 힘들게 결혼의 문턱까지 다다랐다.


황선혜 씨는 "힘들게 사랑을 지켜낸 만큼, 노래를 통해 진심을 전하고 싶다"고 바람을 드러냈다.


애틋하고 아름다운 두 사람의 사연을 접한 가수 포맨은 황선혜 씨의 이벤트에 동참, 이들의 결혼식에 깜짝으로 등장해 축가를 불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딩고 뮤직'


결혼식 당일, 아무것도 모르는 신랑 이지훈 씨는 그저 자신의 신부 황선혜 씨를 사랑스럽다는 듯 '꿀' 떨어지는 눈빛으로 바라보고 있었다.


드디어 축가 순서가 다다르자 숨어서 기다리고 있던 포맨은 자신들의 곡 '고백'의 반주에 맞춰 노래를 부르며 등장했다.


이 '깜짝 이벤트'에 이지훈 씨는 황선혜 씨에 고정시켰던 눈을 크게 뜨며 주위를 둘러봤다. 계속 당황하던 이지훈 씨는 자신 몰래 이벤트를 준비한 황선혜 씨를 바라보며 그제야 눈치챘다는 듯 환한 표정을 지었다.


그리고 두 사람 앞에 선 포맨은 결혼식장을 달콤한 목소리로 가득 채웠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딩고 뮤직'


'사실은 고민했었어 네가 떠날까 봐'라는 가사로 시작하는 포맨의 노래 '고백'은 이들의 상황과 영화처럼 맞아떨어졌다.


황선혜 씨와 이지훈 씨는 서로 손을 꼭 붙든 채 그런 포맨의 축가를 귀 기울여 들으며 감동과 행복에 젖는 모습을 보여 훈훈함을 전했으며, 이에 지켜보던 이들은 눈시울을 적시기도 했다.


이렇게 축가 이벤트를 통해 사랑하는 연인에게 진정한 사랑을 '고백'한 황선혜 씨의 이야기에 누리꾼들은 "절로 눈물이 난다. 너무 감동적이다", "두 사람 언제까지나 행복했으면 좋겠다" 등과 같은 반응을 보였다.


한편 영상 속 주인공인 이지훈 씨는 오는 2018년 개최되는 평창 동계 패럴림픽 아이스하키 종목에 국가대표 자격으로 출전할 예정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딩고 뮤직'


YouTube '딩고 뮤직'


"눈물주의"…다르기에 더 특별한 어느 청각장애인 여성의 프러포즈 (영상)어느 한 청각장애인 여성의 남들과 다르기에 특별했던 프러포즈가 진정한 사랑이 과연 무엇인지를 일깨워주게 한다.


황효정 기자 hyojung@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