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21 (목)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방송·드라마

남보라 "성매매·스폰서 루머에 통장 공개하고싶었다"

인사이트tvN '현장 토크쇼 택시'


[인사이트] 권순걸 기자 = '택시'에 출연한 배우 남보라가 솔직한 토크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끌었다.


14일 방송된 tvN '현장 토크쇼 택시'에는 이태임과 남보라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남보라는 굳어진 '여동생 이미지'에 대한 고민을 꺼냈다.


남보라는 "20살이 넘어도 20대 캐릭터가 들어오지 않고 고등학생 역할이 들어왔다"라며 "나이도 있고 성인 연기자로서 다가가려면 그런 이미지를 빨리 벗어야 한다고 생각해 성숙해 보이려고 했는데 시간이 해결해주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tvN '현장 토크쇼 택시'


이어 올해 초 불거진 성매매와 스폰서 루머에 대해서도 직접 입을 열었다.


남보라는 "성매매 루머와 스폰서 루머가 있었다"라며 "떳떳하게 살았다고 통장을 보여주고 싶었다"라고 억울함을 토로했다.


이어 "루머가 무서운 게 제가 입을 닫고 있으니 그걸 믿더라"라며 "소송을 해서 몇 명이 잡혔다"라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한편 남보라는 KBS1 일일드라마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에서 진보라 역으로 출연 중이다.


인사이트tvN '현장 토크쇼 택시'


Naver TV '현장 토크쇼 택시'


권순걸 기자 soongul@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