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26 (화)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정치

"김치 먹고 멍청"…한국 항의에 제목만 바꿔 다시 실은 중국신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좌) 대한민국 청와대, (우) 연합뉴스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한국의 사드 추가 배치에 중국이 원색적인 비난을 내놓았던 중국 관영 매체가 우리 정부의 공식 항의에도 제목만 바꿔치기한 사설을 그대로 실었다.


9일(현지 시간) 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의 자매지인 환구시보는 자사 홈페이지에서 문제가 됐던 7일 자 사설 '사드 배치하는 한국, 두 가지 질문에 답하라'는 사설을 재게시했다.


해당 사설은 한국의 사드 배치를 원색적으로 비난하는 내용이 담겨있어 주중 한국대사관이 공식 항의해 삭제된 바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연합뉴스


우리 정부의 공식 항의를 받은 뒤 환구시보는 해당 사설을 삭제했지만 잠시 뒤 제목만 바꿔 다시 올렸다.


다시 올라온 이 사설은 '사드 배치 완료한 한국 절대로 안전할 수 없다'로 제목만 살짝 수정했을 뿐 정작 문제가 됐던 '막말' 표현은 수정 없이 그대로 실었다.


"사드 배치를 지지하는 보수주의자들은 김치만 먹어서 멍청해진 것이냐", "사드 배치 완료 순간 한국은 북핵 위기와 강대국 간 사이에 놓인 개구리밥이 될 것" 등의 표현이 그대로 담겨있다.


인사이트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연합뉴스


또한 "한국인은 수많은 사찰과 교회에서 평안을 위한 기도나 하라" 등의 원색적인 비난을 담은 내용도 수정없이 게재됐다.


환구시보 측은 초반에 논란이 커지자 일단 사설을 내렸다가 후에 입장을 바꾸지 않기로 최종 결정한 것으로 보인다.


중국 정부의 철저한 검열을 거치는 관영매체가 한국 비하 내용이 담긴 사설을 수정없이 또 한 번 게재한 사실이 드러나면서 한국인들의 반중감정은 더욱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


한국 사드배치에 "김치 먹더니 멍청해졌냐" 막말한 중국 신문북한 핵개발로 한국이 사드를 추가 배치하자 주국이 원색적인 비난을 내놓고 있다.


김소영 기자 soyoung@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