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18 (토)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패션

"나이키 운동화, 가격 대비 성능 떨어진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10만원대의 고가 운동화인 '나이키'가 비싼 값을 못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16일 한국소비자원은 소비자가 선호하는 10개 스포츠 브랜드 운동화 13켤레의 기능성, 내구성, 안전성 등을 시험 평가한 결과를 발표했다.


조사 대상 제품은 나이키의 루나템포2, 뉴발란스 'MSTROLZ1', 데상트 '스퍼트액션', 르까프 '베이퍼플러스', 리복 '아스트로라이드2D', 스케쳐스 '고런5', 아디다스 '듀라모라이트', 아식스 '퓨젝스러쉬', 푸마 '플렉스레이서', 프로스펙스 '마하런101', 뉴발란스 'MW880RK3', 르까프 '헥사클라우드', 프로스펙스 '문워크2'였다.


그중 나이키의 '루나템포2'는 12만 9천원으로 스케쳐스 '고런5'와 뉴발란스 'MW880RK3' 다음으로 비쌌다.


인사이트한국소비자원


하지만 비싼 가격과는 달리 미끄럼 저항력과 충격흡수 면에서 좋지 못했다.


겉창 내구성 역시 '보통' 수준에 머물렀다.


가장 비싼 스케쳐스 '고런5'의 경우 충격흡수와 내구성 부분이 좋지 않았다.


반면 6만 9천원으로 가장 저렴한 프로스펙스 '마하런101'은 젖은 바닥 조건에서의 미끄럼 저항과 충격 흡수가 상대적으로 우수했고, 박리 강도가 러닝화의 평균보다 높았다.


인사이트16일 오전 정부세종청사 공정거래위원회에서 소비자원 관계자가 국내에서 판매되고 있는 운동화 품질 비교 결과를 공개하고 있다 / 연합뉴스


고가의 제품들이 '이름값'과 달리 비교적 저조한 성적을 거둔 것이다.


소비자원 측은 "운동화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지만 객관적인 정보는 부족하다"며 "운동화 구입 시 디자인 등 감각적 요소만으로 선택하기보다는 착용 목적(러닝, 워킹, 일상생활 등)을 고려해 선택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인사이트핫티공식몰


나이키가 30년간 숨겨온 '에어 쿠션'의 비밀이 공개됐다 (영상)오는 3월 26일 나이키의 역작 '베이퍼맥스(VaporMax)'가 출시를 앞두고 있는 가운데 '에어 쿠션'의 비밀이 공개됐다.


호날두, '나이키'와 종신 계약…매년 '261억' 받아세계 최고 축구 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소속팀 레알 마드리드와의 재계약에 이어 나이키와 종신 계약을 맺으며 연이은 잭팟을 터뜨렸다.


권길여 기자 gilyeo@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