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6 (토)
  • 서울 0 °C
  • 인천 0 °C
  • 춘천 -8 °C
  • 강릉 2 °C
  • 수원 -1 °C
  • 청주 0 °C
  • 대전 0 °C
  • 전주 2 °C
  • 광주 1 °C
  • 대구 0 °C
  • 부산 3 °C
  • 제주 7 °C
경제

'살충제 계란' 공포에 국내 편의점·대형마트 벨기에산 와플 판매 중단

인사이트연합뉴스 TV


[인사이트] 최해리 기자 = 유럽에서 유통된 '살충제 계란'에 대한 우려가 국내 유통업계에도 영향을 주고 있다.


지난 11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CU, GS25, 세븐일레븐, 이마트24, 미니스톱 등의 편의점 업체에서 벨기에산 와플 '로투스' 제품 판매를 중단했다.


이 같은 결정은 최근 유럽에서 유통된 '살충제 계란'에 대한 국내 소비자들의 불안감을 고려한 것이다.


9일 CU를 시작으로 GS25, 이마트24 등 여러 편의점 업체에서 '로투스' 제품의 판매를 중단하고 신규 발주도 중단하기로 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CU 관계자는 "국내에서 판매 중인 '로투스' 제품에 문제가 된 벨기에산 계란이 사용됐는지 확인되지는 않았다"라면서도 "소비자들의 불안 심리를 고려해 예방 차원에서 신규 발주와 판매를 중단하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또 대형마트 3사 중 유일하게 '로투스 와플'을 판매 중인 홈플러스도 10일부터 판매를 중지했다.


문제가 되는 살충제 성분 '피프로닐'은 벌레 잡을 때 쓰는 맹독성 화학 물질로 사람이 복용할 경우 구토와 설사를 유발하고 장기간 축적될 시 간이나 신장 손상을 야기한다.


한편 독일과 영국, 프랑스, 스웨덴, 스위스에서도 살충제 '피프로닐' 성분이 오염된 계란이 수입됐을 가능성이 지적돼 조사에 착수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박하향·과일향' 나는 캡슐담배에 살충제·접착제 성분 검출담배냄새를 줄이기 위해 선택하는 '캡슐 담배'에 인체에 해로운 성분이 들어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최해리 기자 haeri@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