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23 (월)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라이프

내일 '말복' 곳곳 요란한 비 소식...낮 최고 기온 33도 '찜통더위' 계속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심연주 기자 = 말복인 내일(11일)은 비 소식과 함께 찜통더위도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10일 기상청은 11일도 낮 최고기온이 33도까지 오르면서 더위가 계속되는 와중에 전국 내륙에 소나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예상 강수량은 강원도 30~80mm, 그 밖의 전국은 10~60mm 정도이며 소나기가 오는 곳은 천둥, 번개를 동반한 돌풍과 함께 시간당 30mm의 많은 비가 오는 곳도 있겠다.


인사이트연합뉴스


강원과 군포 등 경기 일부 지역에는 호우 특보가 발효돼 비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게 조심해야겠다.


기상청은 오늘(10일) 밤사이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갑자기 비가 강하게 쏟아질 수 있으니 시설물 관리에 유의할 것을 당부했다.


한편 내일 낮 최고 기온은 대부분 지역이 26~33도를 기록할 것으로 보이며 서울과 수원은 32도, 인천 31도, 청주와 창원은 33도까지 오르겠다.


인사이트연합뉴스


특히 전남과 경남 지역은 비가 올 확률이 적어 한낮의 무더위가 계속될 것으로 예상된다.


국립환경과학원에 따르면 미세먼지 농도는 대부분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더위에 고통받다 빗물 고인 세숫대야에 겨우 발 담그는 북극곰 (영상)34도까지 치솟은 어느 날, 동물원에 갇힌 북극곰 통키는 빗물이 고인 세숫대야에 겨우 발 한쪽을 담그며 무더위를 달래고 있었다.


심연주 기자 yeonju@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