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18 (수)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게임

"콩은 까야 제 맛" 홍진호 디스 피켓 들고 아빠 임요환 응원한 딸

인사이트온게임넷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전 프로게이머 임요환의 두 딸이 아빠를 응원하기 위해 경기장을 찾은 모습이 포착됐다.


지난 30일 부산 광안리 해수욕장에서는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 런칭 기념 'GG 투게더' 행사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전설의 프로게이머 9명이 참석해 이벤트 대결을 펼쳤다. 이 중 가장 인기를 끈 대결은 '테란의 황제' 임요환, '폭풍 저그' 홍진호의 '임진록' 대결.


사람들의 관심을 끈 대결답게 임요환의 아내 김가연도 두 딸과 함께 경기장을 찾았다.


인사이트온게임넷


김가연을 쏙 닮은 큰 딸과 임요환을 닮은 작은 딸은 경기장 맨 앞좌석에 앉아 아빠의 경기를 관전했는데, 둘째 딸이 손에 든 응원 피켓이 시선을 사로잡았다.


"콩은 까야 제 맛 - 박서 주니어"


인사이트캐내네


여기서 '콩'은 홍진호의 별명으로 스타크래프트 팬들 사이에서는 "콩은 까야 제 맛"이라는 말이 유행한 바 있다.


한편 이날 경기는 임요환이 첫 번째 경기에서 패배했지만 두 번째 경기에서 승리를 거두며 1대1 무승부로 끝이 났다.


홍진호(@jinhoda2)님의 공유 게시물님,


'임진록' 임요환vs홍진호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 대결 영상'스타크래프트'의 전설 임요환과 홍진호가 '임진록' 대결에서 환상적인 경기력을 선보였다.


김지현 기자 joh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