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22 (일)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코믹

차 안에 앉아있다가 '너무 더워서' 녹아버린 '고무 오리'

인사이트Twitter 'shiohitoshi'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한국 못지않은 폭염이 지속되고 있는 일본의 상황을 단적으로 보여주는 사진이 공개됐다.


지난 19일 일본의 한 SNS 계정에는 차 안에 있던 고무 오리가 더위 때문에 녹은 사진이 올라왔다.


사진 속 차량 안 창가 앞에 자리한 고무 오리는 형광빛을 띈 초록색으로 무척 귀엽게 생겼다.


하지만 찌는듯한 더위를 견디지 못한 고무 오리는 결국 열기에 납작하게 녹아내렸다.


인사이트Twitter 'shiohitoshi'


살아생전(?) 커다랗던 오리의 눈과 도톰한 입술은 한껏 쪼그라들어 형체를 알아볼 수 없게 됐다.


마치 포켓몬 캐릭터 '메타몽'처럼 흐물흐물하게 퍼져버린 오리 인형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7월 일본의 기온은 37.7도까지 치솟는 등 매우 높은 수준을 기록했다.


올여름 일본에서 열사병으로 사망한 사람만 벌써 6명에 이를 정도.


지난 일주일 동안 일본 6개 현에서는 4천여 명이 넘는 사람이 열사병으로 쓰러져 치료를 받기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메타몽 / 포켓몬


올여름 무더위 한 방에 날려줄 전국 '계곡 명소' 9올 여름 무더위를 시원하게 식힐 수 있는 전국 각 지역별 '계곡 명소'를 모아봤으니 아직 피서지를 어디로 떠나야 할지 정하지 못했다면 참고하도록 하자.


김소영 기자 soyoung@insight.co.kr

댓글